시사이야기2015/02/12 10:43

 

사진 WOW TV

 

 

이완구 차남의 소득세와 건강보험료.

이완구 차남은 외국계 로펌에서 무려 2억원의 연봉을 받는데 2011년과 2012년에는 소득신고를 하지 않았고

또 연봉의 일부만 신고하였으며, 현재 김&장에서 근무하면서 지난 2014년 4월에 신고했어야 될 소득을 올 2015년 1월에 신고했다는 것 이해가 되지 않는 부분이다.

 

건강보험료 또한 이완구와 형의 지역가입자로 등록하여 엄청난 연봉에도 보험료를 납부하지 않은 점.

 

 

차남의 병역의혹 뿐만아니라

 

이완구 자신의 병역의혹

 

 

1971년 충남 홍성에서 첫 신검을 받았고 거기는 X-레이가 없어서 정밀진단이 안되어 1급 판정을 받았다고 했지만,

진선미의원에 의하면 병적기록표에 홍성에서의 신검이 아니라 최첨단 육군수도병원에서 받은 것으로 나온다.

그리고 육군수도병원에서 1급판정을 받았다.

 

달리해석하면 육군수도병원에서 X-레이도 찍고 1급을 판정을 받았다고 봐야될 것 같다.

 

1974년 행정고시 합격. 고향인 홍성에서 사무관으로 재직중 재신검요청

 

1975년 고향 홍성 병무청에서 재신검. 평발로 보충역판정.

 

이쯤에서 그의 지위와 배경으로 이러한 판정을 받지 않았을지... 의혹이 들 수밖에 없다.

그것도 아주 많이.

 

 

 

 

삼청교육대 경력 관련.

 

전두환 군부정권 시절 치안본부에서 근무하다 국보위 내무분과 행정요원으로 파견나가면서  '불량배 현황'을 파악해 명단을 작성하고 사전 검거 계획을 수립하는 등 핵심 역할을 한 것으로 밝혀지고 있다.

그것으로 보국훈장광복장 수여 받는다.

수여의 근거가 되는 공적조서는 행자부에서 없다고 한다.

 

 

 

 

녹취록 파문.

 

그리고 그의 언론관이 또한 문제가 되고 있는 것 같다.

 

 

 

<이완구 녹취록 전문>

▲ 총장 및 교수 관련 부분
나도 대변인하면서 지금까지 산전수전 다 겪고 살았지만 지금도 너희 선배들 나하고 진짜 형제처럼 산다. 언론인들, 내가 대학 총장도 만들어주고 나, 언론인…지금 이래 살아요. 40년 된 인연으로 이렇게 삽니다. 언론인 대 공직자의 관계가 아니라 서로 인간적으로 친하게 되니까…내 친구도 대학 만든 놈들 있으니까 교수도 만들어주고 총장도 만들어주고…

▲김영란법 관련
내가 이번에 김영란법, 이거요, 김영란법에 기자들이 초비상이거든? 안되겠어 통과시켜야지 진짜로. 이번에 내가 지금 막고 있잖아, 그치? 내가 막고 있는 거 알고 있잖아 그치? 욕 먹어가면서. 내 가만히 있으려고 해. 가만히 있고 하려고 해.
통과시켜서, 여러분들도 한 번 보지도 못한 친척들 때문에 검경에 붙잡혀가서 당신 말이야 시골에 있는 친척이 밥 먹었는데 그걸 내가 어떻게 합니까 항변을 해봐. 당해봐.
내가 이번에 통과 시켜버려야겠어. 왜냐면 야당이 지금 통과시키려고 하는 거거든? 나는 가만히 있으면 돼. 지금까지 내가 공개적으로 막아줬는데 이제 안 막아줘. 이것들 웃기는 놈들 아니여 이거…지들 아마 검경에 불려 다니면 막 소리지를 거야.
김영란법이 뭐냐, 이렇게 얻어 먹잖아요? 3만원이 넘잖아? 1년 해서 100만원 넘잖아? 가…이게 김영란법이야. 이런게 없어지는 거지. 김영란법 만들어지면, 요게 못 먹는거지…하자 이거야. 해 보자. 

http://www.wowtv.co.kr/newscenter/news/view.asp?bcode=T30001000&artid=A201502110137

 

 

그의 발언은 마치 군사 독재시절 언론을 좌지우지했던 때의 권력을 연상시키고 있다.

인사개입과 언론사주...

 

그의 공직자로서의 자질을 엿볼 수있는 부분이다.

그가 국무총리가 된다면 그땐 이런 의혹들을 더 덮기위해서 가만히 자숙하며 국민을 위해 더 희생할 것이다???

 

 

 

그외 부동산 관련 등은 지난 글에서...

 

>>>>>>>>>>>>http://onetego.tistory.com/395

 

 

 

일정에 의하면 오늘이 총리 인준일이다.

그러나 이러한 의혹에 있어서 새정치민주연합은 총리인준을 반대하는 쪽으로 가닥을 잡는 반면 새누리당은 인준 처리로 가닥을 잡고 있는 상황이다.

 

그리고 국민여론은 9일 52.9%부정에서 10일 53.8% 부정으로 점점 수치가 늘어나고 있다.

 

어찌 되었든 총리 인준의 가부와 더불어 그의 여러가지 의혹에 대해서는 지금부터라도 법의 잣대로써 심판을 해야하지 않을까.

저작자 표시 비영리
Posted by 링스러브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