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툴바

My view

    Daum view
    블로그 이미지
    재단 법인 아름씨에스의 올바른 장례 문화 정착에 앞장서고 있습니다. 장례비 지원, 표준장례서비스, 봉안시설 안내, 후불상조 포함 070-8730-6545 010-8024-0709 링스러브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272)
    아름씨에스 (1)
    지금좋아라 (7)
    내용좋아라 (16)
    웰빙좋아라 (19)
    이성좋아라 (30)
    건강좋아라 (31)
    뷰티좋아라 (9)
    재미좋아라 (13)
    연예좋아라 (51)
    공부좋아라 (4)
    등등좋아라 (47)
    나는좋아라 (2)
    기업용 키폰 (27)
    신용카드 체크기 (7)
    홀씨이야기 (7)
    Total154,130
    Today0
    Yesterday51

    홀씨되어 날아라

    링스러브

    어제밤에 오랜만에 혼자만의 사색의 시간을 가져도 봤네요.
    잠깐이지만 참 좋았던 것 같습니다.
    바람이 쌩하고 불고 갔는데 마당에 잡다한 것들이나 좀 쓸고 갈 것이지...
    찜찜한 것들만 조금 갖다 놓고 가서 말이죠.
    이내 쓸고 닦고 더 깨끗해졌지만.ㅋㅋㅋ



    짧은 시간이었지만 저를 돌아보는 귀한 시간이었습니다.
    이 카페에 온지 이제 겨우 두 달 남짓...
    짧은 시간에 참으로 많은 분들과 인사를 나눴고 많이도 즐거워 했습니다.
    삶의이야기방에서의 진솔한 얘기들은 내 얘기같은 일들이 많이 있었고,
    또는 겪어보지 못한 다양한 일들을 보면서...
    나도 함 해보고 싶다는 욕구도 조금 생겨난 것도 사실이구요.
    눈물나는 일도 또 우스운 일에는 나도 모르게 감정이입이 되어 울고 또 웃었지요...
    어른들이 말씀하시던 가르침들을 글속에서 볼수 있었고, 그것이 글이 아니라 체험담이니 더 가슴에 와 닿은것도 맞구요.
    삶은 이렇게 살아야한다고 하는 가르침들이 모여 있는 곳이 바로 여기 삶의 이야기방입니다.
    잔잔한 감동엔 제 마음도 동하여 짠하고, 화나는 얘기들엔 정의감에 불타기도하구요...



    마흔 셋...
    아직 살아갈 날이 더 많다고 생각하는 저는 이 방에서 참 어린 학생에 들어갈것입니다.
    그래서 카페에 오면 배우는 자세로 참 많이 배우고 있지요~
    요런 모범생도 없을 듯합니다.
    제가 생각해도 참 많이 재수없을 정도로 범생이 됩니다. ㅋㅋㅋ
    실제로는 농땡이도 많이 피고 하지만~
    이런 제가 삶방에서 할 얘기가 뭐가 있겠습니까...
    살아봤어야 할 얘기가 있지요.ㅎㅎㅎ



    선배님들, 형님들, 누님들...글 올린 거 보면
    한 분, 한 분 소중한 글들 속에서 댓글보면 너무 재미도 있고 기절초풍도 있구요~
    그러고있으면 스스로가 마음이 넉넉해지고 풍성해짐을 느낍니다.
    댓글달면서 함께 그 글속으로 들어가보는 것이 저는 너무 좋습니다.



    또, 음악방송국에서 많이 놀고 있습니다.
    거기서 제가 알게 모르게 삶방 홍보 많이 합니다.
    삶방에서 이런글 봤는데 참 좋더라라고 자랑을 막합니다. ㅋㅋ
    더 많은 분들이 좋은 글과 마음으로 함께 하고자하는 마음이구요.
    이글을 쓰고 있는 지금도 음방에서 댓글로 인사에 농담에 장난에...
    정을 주고 받고 있다보니 시작은 5시경에 시작해서 아직 마무리를 못하고 있습니다. ㅋㅋㅋ



    지금도 삶방에 좋은 분들이 많이 와 주고 계서서 참 좋구요.
    삶을 살아가면서 체득한 경험들이 이제는 내면속에 녹아내려 엄청난 내공으로 계신 분들이 참 많습니다.
    저는 그런 분들을 숙성이라는 표현을 사용합니다.
    제대로 숙성된 사람... 뭐 이런 표현...



    음식을 오랜시간 미생물들로 발효시키는 것이죠.
    맛이 아주 좋게 향기도 멋지게...



    바로 사람도 그런거라 생각합니다.
    오랜 시간.. 삶의 희노애락 속에서 점점 더 빛이 나고 향기로운 사람이 되어 가듯이 말입니다.



    나는 어떤 맛으로 숙성이 될 것이며 어떤 향기가 나는 사람이 될것인지...



    이제 출근 시간이 다가옵니다.
    저는 오늘 사람들에게 어떤 맛으로 느껴질지...
    나오는 말들에서 혹여 나쁜 향으로 나오지 않기를 바라면서
    오늘을 시작하겠습니다.


    급마무리
    인사 꾸뻑~!

    저작자 표시

    '홀씨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인간의 숙성이란  (0) 2014/03/16
    멍에  (0) 2014/03/16
    무지개  (0) 2013/09/18
    소나기  (0) 2013/09/18
    수박서리의 추억  (0) 2013/09/08
    오랜 친구과의 해후  (0) 2013/09/08
    Posted by 링스러브